인사말
조직도
임원현황
SNS기자단
협회보도자료
협회 Gallery
오시는 길
정관

  대한민국독도협회, 日 문부과학성 ‘거짓 독도역사교육’ 철폐 촉구
관리자
2020-03-25

전일재사무총장.jpg

전일재 독도협회 사무총장 겸 회장 직무대행이 일본의 ‘거짓 독도역사교육’ 철폐 촉구를 위한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제공 = 대한민국독도협회]

 

[뉴스투데이/경북 울릉=김덕엽 기자] 사단법인 대한민국독도협회가 일본의 ‘거짓 독도역사교육’ 철폐를 촉구했다.

독도협회는 25일 성명서를 통해 “일본 문부과학성이 지난 24일 ‘일본영토’라는 내용을 실은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결과를 발표했다”면서 “군국주의의 망령에 사로잡힌 일본정부의 역사왜곡은 반드시 중단되어야 한다”고 비판했다.

또 “이러한 거짓 역사를 배운 일본의 청소년들이 기성세대가 되는 십년 후에는 일본의 독도영유권 주장이 더욱 강력해질 것으로 보인다”며 “우리도 체계적인 독도교육 및 모든 학생들이 독도를 탐방하는 교육과정의 신설도 필요하다”고 날을 세웠다.

특히 “이러한 일본정부의 독도도발이 있을 때마다 일본 대사를 초치 후 외교부에서 성명서를 발표하는 보여주기 식의 똑같은 대응만을 몇 년째 반복하고 있는 우리 정부도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전일재 독도협회 사무총장 겸 회장 직무대행은 “군국주의의 망령에 사로잡힌 일본정부의 역사왜곡은 반드시 중단되어야하며, 이러한 거짓 역사를 배운 일본의 청소년들이 기성세대가 되는 십년 후에는 일본의 독도영유권 주장이 더욱 강력해질 것으로 보인다”며 “체계적인 독도 교육을 통해 대응해야 한다”고 밝혔다.

일본 교도통신은 문부과학성이 24일 교과용 도서 검정조사심의회에 ‘독도가 일본 영토이며 한국이 이를 불법으로 점거하고 있다’는 일본정부의 일방적 주장이 담긴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결과를 서면 보고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교도통신 보도에 따르면 일본 문부과학성 검정에 합격한 일본 사회과 역사 7종, 공민 6종, 지리 4종 등 3개 과목 총 17종의 교과서 대부분에 이 같은 주장이 담긴 독도관련 시술이 포함되었고, 독도와 쿠릴 4개 섬(일본명 북방영토), 센카쿠(중국명 댜오위다오)열도를 '일본의 고유영토'로 다루도록 하고, 관련 해설서가 독도의 경우 ‘한국이 불법점거하고 있다’고 기술토록 주문했다.



NO
제목
작성자
등록일
141
관리자
2020-06-03
140
관리자
2020-05-19
139
관리자
2020-04-26
138
관리자
2020-04-26
관리자
2020-03-25
136
관리자
2020-03-19
135
관리자
2020-02-28
134
관리자
2020-02-21
133
관리자
2020-02-19
132
관리자
2020-02-18
131
관리자
2020-01-28
130
관리자
2020-01-10
129
관리자
2019-05-22
128
관리자
2019-04-24
127
관리자
2019-04-24
126
관리자
2019-04-17
125
관리자
2019-04-17
124
관리자
2019-03-28
123
관리자
2019-03-25
122
관리자
2019-03-25
121
관리자
2019-03-19
120
관리자
2019-02-26
119
관리자
2019-02-21
118
관리자
2019-02-21
117
관리자
2019-02-21
116
관리자
2019-01-29
115
관리자
2019-01-29
114
관리자
2019-01-24
113
관리자
2019-01-24
112
관리자
2019-0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