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말
조직도
임원현황
SNS기자단
협회보도자료
협회 Gallery
오시는 길
정관

  일본 국정교과서 독도영유권주장 철폐촉구 선언서발표
관리자
2021-03-31

해양수산부 인가 (사)대한민국독도협회(회장 전일재)에서는 31일 일본의 역사교과서에 다케시마는 일본 고유영토라는 기술과 관련하여 “일본의 거짓 독도역사교육 철폐촉구” 선언문을 발표했다.

 

▲ (사)대한민국독도협회 전일재 회장은 일본의 역사왜곡 교육을 비판하며 “군국주의의 망령에 사로잡힌 일본정부의 역사왜곡은 반드시 중단되어야하며, 이러한 거짓 역사를 배운 일본의 청소년들이 기성세대가 되는 십년 후에는 일본의 독도영유권 주장이 더욱 강력해질 것이며, 우리도 체계적인 독도교육 및 모든 학생들이 독도를 탐방하는 교육과정의 신설도 필요하다”고 밝혔다. (사진, 좌로 부터 이상모 감사, 전일재 회장)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일본 문부과학성은 30일 내년부터 일본 고등학교 1학년생이 사용하게 될 사회교과서에 ‘독도가 일본의 고유영토이며, 한국이 무단점유 중’이라는 내용이 포함된 사회교과서가 검정 심의 통과되었다고 발표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 사회과 교과서는 지리종합(6종),역사종합(12종),공공(12종,현대종합) 등 총 30종인데 거의 모든 교과서에 독도관련 기술이 담겼다”고 밝혔다. 사회과 교과서 18종에는 ‘독도는 일본의 고유영토이다’ 혹은 ‘한국이 불법 점거하고 있다’라는 표현이 반영됐고, 역사종합 12종은 독도가 일본 영토에 편입되는 과정을 기술하고 있다.

 

이번 검정은 지난 2017년 개정된 문부과학성의 신학습 지도요령에서 독도와 쿠릴 4개 섬(일본명 북방영토), 센카쿠(중국명 댜오위다오)열도를 '일본의 고유영토'로 다루도록 하고, 관련 해설서가 독도의 경우 '한국이 불법점거하고 있다'라고 기술토록 주문한 뒤 실시된 것이다.

 

이러한 일본의 독도영유권 주장에 대해 (사)대한민국독도협회 전일재 회장은 일본의 역사왜곡 교육을 비판하며 “군국주의의 망령에 사로잡힌 일본정부의 역사왜곡은 반드시 중단되어야하며, 이러한 거짓 역사를 배운 일본의 청소년들이 기성세대가 되는 십년 후에는 일본의 독도영유권 주장이 더욱 강력해질 것이며, 우리도 체계적인 독도교육 및 모든 학생들이 독도를 탐방하는 교육과정의 신설도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어 “이러한 일본정부의 독도도발이 있을 때마다 일본 대사를 초치 후 외교부에서 성명서를 발표하는 보여주기 식의 똑같은 대응만을 몇 년째 반복하고 있는 우리 정부도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NO
제목
작성자
등록일
151
관리자
2021-05-12
150
관리자
2021-04-29
149
관리자
2021-04-27
148
관리자
2021-04-19
관리자
2021-03-31
146
관리자
2021-02-22
145
관리자
2020-12-12
144
관리자
2020-10-29
143
관리자
2020-07-15
142
관리자
2020-07-02
141
관리자
2020-06-03
140
관리자
2020-05-19
139
관리자
2020-04-26
138
관리자
2020-04-26
137
관리자
2020-03-25
136
관리자
2020-03-19
135
관리자
2020-02-28
134
관리자
2020-02-21
133
관리자
2020-02-19
132
관리자
2020-02-18
131
관리자
2020-01-28
130
관리자
2020-01-10
129
관리자
2019-05-22
128
관리자
2019-04-24
127
관리자
2019-04-24
126
관리자
2019-04-17
125
관리자
2019-04-17
124
관리자
2019-03-28
123
관리자
2019-03-25
122
관리자
2019-03-25